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네이버,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5개 부문서 본상 수상

최종수정 2020.08.04 09:17 기사입력 2020.08.04 09:17

댓글쓰기

수상작에 데이터센터 '각' 브랜드 사이트 등 포함

네이버,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5개 부문서 본상 수상


[아시아경제 이진규 기자] 네이버는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히는 '2020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의 5개 부문에서 본상을 수상하며 글로벌 디자인 경쟁력을 입증했다고 4일 밝혔다.


네이버는 2020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브랜드&커뮤니케이션 디자인과 제품 디자인 분야를 모두 수상했다. 수상작은 ▲데이터센터 '각' 브랜드 사이트 ▲프리즘 라이브 스튜디오 ▲클로바 램프 ▲네이버 사원증 홀더 등이다.

네이버 데이터센터 각의 브랜드 사이트는 브랜드&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분야의 'UI/UX 디자인' 부문에서 본상을 수상했다. 데이터센터 각 브랜드 사이트는 데이터와 데이터센터를 시각적으로 소개하는 '비저너리 아카이브'를 콘셉트로, 일상 속 데이터 가치와 데이터센터 중요성을 알리고 있다.


프리즘 라이브 스튜디오는 브랜드&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분야의 '앱'과 'UI/UX 디자인' 2개 부문에 참가해 모두 본상을 수상했다. 프리즘 라이브 스튜디오는 동영상 라이브 스트리밍과 동영상 편집 기능을 제공하는 멀티 플랫폼으로, 초보자도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직관적 디자인과 다양한 영상 효과로 높은 사용성을 인정받았다.


이 밖에도 클로바의 클로바 램프와 사원증 홀더는 제품 디자인 분야의 '어린이용품'과 '사무용품' 부문에서 각각 본상을 수상했다.

한편 네이버는 레드닷, IF, IDEA 등 글로벌 디자인 어워드에서 수상하며 우수한 디자인 경쟁력을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다.




이진규 기자 jkm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