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통일부 "이인영 자녀 스위스 학비 증빙자료 국회에 우선 제출"…학비 1년간 1200만원

최종수정 2020.07.15 11:12 기사입력 2020.07.15 10:53

댓글쓰기

15일부터 답변자료 제출 예정

이인영 통일부 장관 후보자가 6일 서울 종로구 남북회담본부로 출근하던 중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이인영 통일부 장관 후보자가 6일 서울 종로구 남북회담본부로 출근하던 중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통일부가 국회가 요청한 이인영 장관 후보자에 대한 자료제출 요구와 관련해 15일부터 답변자료를 제출할 예정이며 이 후보자의 자녀가 스위스 학교를 다니면서 학비가 2만5000달러를 지출했다는 보도와 관련해 사실이 아니라는 내용의 증빙자료를 국회에 우선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날 여상기 통일부 대변인은 정례브리핑을 통해 "전일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에서 후보자에 대한 자료제출 요구가 확정된 만큼 오늘부터 요구자료에 대한 답변자료를 제출할 예정"이라면서 "우선 일부 언론에서 후보자의 자녀가 스위스 학교에 다니면서 연 2만5000달러를 지출했다는 보도와 관련해 이러한 주장은 명백한 사실이 아니라는 증빙자료부터 제출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이 후보자 자녀의 학비는 한화로 약 1200만원 수준이었다고 해명했다. 통일부는 우선 등록금 고지서와 송금내역을 우선 국회에 제출했다.여 대변인은 "학위교환 협약에 따라 1년 동안 (이 후보자의 자녀가) 해당 학교에 다녔으며 스위스에서 1년, 2학기 동안 지출한 총 학비는 1만220 스위스 프랑으로 당시 원화로 약 1200만원"이라고 밝혔다.


사실을 왜곡한 데 대한 유감도 표명했다. 여 대변인은 "해당 학교의 인터넷 홈페이지만 확인하면 학비가 연 2만 5000달러가 아니라 연 1만 스위스 프랑, 학기당 5000 스위스 프랑임을 충분히 확인할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악의적으로 왜곡 보도한데 대해 유감을 표명한다"고 말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