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윈테크, 70억원대 규모 수주계약 체결… 코로나19 쇼크 딛고 수주 재개

최종수정 2020.07.13 09:16 기사입력 2020.07.13 09:1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코윈테크 (대표이사 이재환)는 유럽향 2차전지 기업과 70억원대 규모의 수주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매출액 911억원 대비 7.85%에 달하는 금액이다.


코윈테크는 2차전지, 반도체·디스플레이, 석유화학, 초중량물(철강, 2차전지 소재) 등 다양한 산업에서 자동화 시스템을 공급하고 있는 기업이다. 이번 유럽향 2차전지 수주는 최근 주춤했던 2차전지 회복 시그널로 해석될 수 있으며 유럽 중심의 대규모 2차전지 생산설비(CAPA) 증설이 예고돼 있어 더욱 의미가 있다.

상반기까지 코윈테크는 코로나19로 수주 활동에 어려움을 겪었으나, 하반기부터는 이번 수주를 시작으로 더욱 활발한 수주 흐름을 이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코윈테크는 2차전지 뿐만 아니라 다양한 산업 내 레퍼런스를 보유하고 있어 향후 스마트팩토리(자동화) 설비 투자 증가에 따른 수주확대가 기대된다.


코윈테크 관계자는 “코로나 사태로 인한 공장 무인화 기조로 자동화시스템에 대한 필요성이 확대되고 R&D혁신물류 설비 개발을 통해 해외 고객사 다변화 및 반도체/디스플레이 수주가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이종원 상상인증권 애널리스트는 “코윈테크는 자동화 설비 업체 중 유일하게 2차전지 전공정 자동화설비 라인 구축이 가능하며 2차전지 업체들의 Capa증설 계획이 2023년까지는 지속되고 있어 유관수혜가 예상된다”며 “자동화 설비 도입 증가 구간에서 해외 업체들을 대상으로 한 추가적인 외형성장이 기대”될 것으로 분석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