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울산의 20~30대 창업자는 어떤 제품을 만드나

최종수정 2020.06.04 08:27 기사입력 2020.06.04 08:26

댓글쓰기

울산시, 5~6일 태화강국가정원에서 청년창업기업전 열어

울산시 청사. 시는 5일부터 이틀간 태화강 대나무생태 정원에서 청년창업기업 전시체험 행사를 연다.

울산시 청사. 시는 5일부터 이틀간 태화강 대나무생태 정원에서 청년창업기업 전시체험 행사를 연다.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김용우 기자] 청년 창업기업들에 힘을 북돋아 주는 전시·체험 행사가 5일부터 6일까지 이틀간 울산 태화강 대나무생태 정원에서 열린다.


울산시는 코로나19로 위축된 청년창업기업들의 제품과 회사 이름을 알려주고 판로 개척을 돕기 위해 ‘청년창업기업 전시·체험 행사’를 연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행사를 연 배경에는 코로나19의 영향이 컸다. 청년 기업들이 좋은 제품과 아이디어를 내놓고도 위축된 경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이다. 그래서 행사 슬로건도 ‘모두 함께 이겨냅시다. 울산시가 응원합니다’라고 내걸었다. 이 슬로건 아래로 울산 청년 창업기업들의 제품들이 쫙 펼쳐진다.


20~30대 청년 창업가들이 직접 디자인하거나 개발한 번쩍이는 아이디어 상품과 ‘발랄한’ 제품들을 만날 수 있다. 립스틱과 립플럼퍼를 하나에 담은 색조 화장품 ‘듀얼 립스틱’과 20대 여성의 젊고 섬세한 감성으로 만든 ‘캄포 도마’도 눈길을 끈다.


반려견의 개성 있는 의류·장난감 등을 제작하는 ‘엔아미슈’는 재기발랄한 애견 제품들을 쏟아낸다. 업사이클 한복, 수제 그릇, 인테리어 소품 등 실생활에 사용되는 다양한 소품들도 맛볼 수 있다. 전시·체험행사와 더불어 청년 버스킹, 마술 등 다양한 볼거리도 준비됐다.

시 관계자는 “청년창업기업들의 아이디어 제품이 소비자와 직접 만나는 자리”라며 “지역 내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고 판로까지 확대할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영남취재본부 김용우 기자 kimpro777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