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통합당 재선들 "與 상임위 독식은 입법독재…좌시하지 않고 투쟁할 것"

최종수정 2020.06.03 10:03 기사입력 2020.06.03 10:03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김혜민 기자] 미래통합당 재선 의원들이 "상임위원회를 독식하겠다는 더불어민주당의 행태는 입법 독재"라며 목소리를 높였다.


정점식 통합당 의원은 3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재선 모임에 참석 후 기자들과 만나 "재선 의원들은 18개 상임위를 독식하겠다는 행태에 굉장한 분노를 표출했고, 좌시하지 않고 투쟁하겠다고 말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단 투쟁 방법에 대해서는 "앞으로 원내대표단의 민주당 협상을 구체적으로 지켜보면서 방안이 나올 것"이라며 "예를 들어 본회의장에 들어가지 말자 또는 들어가자, 그런 구체적인 방안보다는 계속 남은 기간 동안 민주당과 협상해야 한다는 이야기가 주를 이뤘다"고 말했다.


김종인 비대위원장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가 나왔는지를 묻자 정 의원은 "공식 출범한게 월요일이고, 이때부터 시작된 비대위원장 체제를 수요일에 어떤 방법으로 비판하겠나"며 "지금 잘 하고 있는 걸로 저희는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호남에 접근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재선 모임에서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정 의원은 "정운천 의원이 발언 첫머리에서 그(호남) 말씀을 했다"며 "호남이든 어디든 우리 당의 소중한 지지 기반이라고 생각하며 어느 지역을 포기할 수는 없고, 국민의 마음을 얻기 위해 더 열심히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김혜민 기자 hm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