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채안펀드, 롯데푸드에 설정 후 첫 자금 투입

최종수정 2020.04.06 20:36 기사입력 2020.04.06 20:3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구은모 기자] 채권시장의 자금경색을 완화하기 위해 조성된 채권시장안정펀드(채안펀드)가 첫 매입 대상으로 롯데푸드를 선정하고 수요예측에 참여했다.


6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채안펀드는 신용등급 'AA'인 롯데푸드 의 3년 만기 회사채 수요예측에 참여해 300억원어치 매수를 주문했다.

롯데푸드는 당초 700억원어치를 발행할 예정이었지만 이날 수요예측 참여 금액이 1400억원에 이르자 계획보다 많은 1000억원을 발행하기로 했다. 발행 금리는 민간평가사 고시금리(민평금리)보다 30bp(1bp=0.01%포인트) 높게 결정됐다.


이에 따라 롯데푸드의 회사채는 발행 하루 전인 오는 12일 기준 'AA' 신용등급의 평균 민평금리에 30bp를 가산한 금리에 발행될 예정이다.



구은모 기자 gooeunm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