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솔한 행동 반성해" 카라타 에리카, 히가시데 마사히로와 불륜 인정

최종수정 2020.01.23 09:39 기사입력 2020.01.23 09:39

댓글쓰기

일본 배우 카라타 에리카(좌) 히가시데 마사히로(우) /사진=연합뉴스

일본 배우 카라타 에리카(좌) 히가시데 마사히로(우)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한승곤 기자, 김슬기 인턴기자] 일본 배우 히가시데 마사히로와 불륜설에 휩싸인 배우 카라타 에리카가 불륜설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22일 카라타 에리카의 일본 소속사 후라무는 "카라타 에리카 본인은 경솔한 행동을 깊이 반성하고 있다"라며 "자신의 나약함과 어리석음, 부족함을 깊게 받아들이고 마주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소속사로서도 두 번 다시 이런 일이 없도록 엄격하게 지도하겠다. 진심으로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앞서 22일 일본 매체 주간문춘은 히가시데 마사히로가 부인 안과 별거 중이라고 보도했다. 두 사람의 별거 이유는 히가시데 마사히로의 불륜 때문이며, 상대는 영화 '아사코'에 동반 출연한 카라타 에리카라고 주장했다.


해당 보도 이후 히가시데 마사히로의 소속사는 별거 사실을 인정했다. 그러나 소속사는 "별거가 이혼을 위한 것이 아닌 원래 생활로 돌아가기 위한 냉각 기간"이라고 밝히며 불륜설은 언급하지 않았다.

카라타 에리카는 지난 2015년 7월 후지TV 드라마 '사랑하는 사이'를 통해 일본에서 데뷔했다. 지난 2017년 그는 이병헌과 한효주가 소속된 BH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카라타 에리카는 지난해 tvN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에 출연해 국내에서도 알려진 일본 배우다.


히가시데 마사히로는 일본의 국민배우인 와타나베 켄의 딸이자 모델 겸 배우 활동을 한 안과 2015년에 결혼해 쌍둥이 딸과 아들을 두고 있다.




한승곤 기자 hsg@asiae.co.kr김슬기 인턴기자 sabiduria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