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목희 "산업단지 대개조…5년간 일자리 '5만개+α' 창출"(상보)

최종수정 2019.11.19 09:01 기사입력 2019.11.19 08:36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부애리 기자] 이목희 일자리위원회 부위원장은 19일 "우리 지역경제와 제조업 경쟁력의 중추를 담당하고 있는 산업단지가 혁신성장과 기업 일자리의 거점으로 거듭나도록 정부 지원 규모와 방식을 대폭 증대ㆍ전환하겠다"며 "향후 5년간 5만개+α의 일자리가 창출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부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산업단지 대개조 계획ㆍ건설일자리 지원대책' 관련 당정협의에서 "지역이 주도적으로 산업단지 중심 거점 혁신계획을 수립하면 정부가 패키지 지원과 규제개선을 통해 뒷받침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부위원장은 "스마트 건설 산업단지, 도시첨단 산업단지 발전모델을 구축하고 지역별로 다양한 성공사례 창출 계획이 있다"면서 "또한 양질의 건설일자리 창출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건설산업 현장의 불법 폐쇄적 채용구조를 혁신하고 모든 건설근로자가 일한만큼 합당한 보상을 받으면서 안전하고 공정한 환경에서 마음놓고 일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부위원장은 또 정부가 제출한 내년도 일자리 예산안 25조8000억원을 언급하며 "고용지표 개선에도 불구하고 국민 체감도를 더 높이고 대외경제 악화로 인한 고용상황 불확실성 증가에 적극 대응해 민간 노동시장 활력 제고에 중점을 (두기 위한 것)"이라면서 "국회에서 잘 심의·의결되도록 노력해달라"고 요청했다.



부애리 기자 aeri34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