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라면세점, 통합 여행 플랫폼 '신라트립' 론칭

최종수정 2019.10.24 07:50 기사입력 2019.10.24 07:50

댓글쓰기

신라면세점, 통합 여행 플랫폼 '신라트립' 론칭


[아시아경제 김봉기 기자]신라면세점이 고객과 여행사업자, 면세점 모두가 윈윈하는 신개념 통합 여행 플랫폼 서비스를 선보인다.


신라면세점은 신개념 통합 여행 플랫폼 서비스 '신라트립'을 1년여간의 준비 기간을 거쳐 12월 중에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특히, 중개 수수료를 고객에게 환원하는 모델을 구축해 고객?여행사업자?면세점 모두가 윈윈하는 새로운 모델을 만들었다.


신라면세점은 '신라트립'을 통해 여행사업자는 여행에 관심이 높은 밀레니얼 세대 중심의 면세점 고객을 대상으로 상품을 판매할 수 있는 새로운 채널을 확보하고, 고객은 다양한 정보를 한곳에서 확인할 뿐 아니라 구매금액의 일부를 면세점 적립금으로 돌려받아 쇼핑에 활용할 수 있고, 면세점은 여행 플랫폼 사업으로 독자적인 여행 생태계를 구축해 이용고객을 늘릴 수 있어 모두에 이득이 되는 통합 여행 플랫폼 서비스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그동안 면세점이 여행과 밀접한 관계에 있지만, 수동적으로 고객을 유치해 왔는데 이번 여행 플랫폼을 통해 여행을 키워드로 항공, 숙박, 여행 등 서비스를 주도적으로 제공하는 플랫폼 사업자로 변신하게 됐다.

신라면세점, 통합 여행 플랫폼 '신라트립' 론칭


신라인터넷면세점 회원이라면 누구나 '신라트립' 플랫폼에 접속해 항공, 호텔, 투어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신라면세점은 여행 플랫폼 비즈니스에서 발생하는 중개수수료 중 시스템 유지비용을 제외한 전액을 다시 구매 고객에게 'S리워즈'로 제공하고, 고객은 S리워즈 포인트로 더 실용적인 면세 쇼핑이 가능하다.


여행사업자는 신라면세점의 약 600만 명에 이르는 여행을 목적으로 하는 멤버십 회원을 대상으로 상품을 판매할 수 있는 채널을 확대할 수 있다. '신라트립'은 면세업의 특성상 회원 모두 해외여행에 높은 관심을 두고 있고, 특히 자유 여행과 여행 경험을 공유하기를 선호하는 밀레니얼 세대가 신라인터넷면세점의 주 회원인 만큼 여행사업자에게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신라면세점이 이번에 선보이는 ‘신라트립’은 면세점 비즈니스가 여행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만큼 여행사업자들과 상생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해 여행 비즈니스라는 면세업의 본질에 더욱 충실하겠다는 취지다.


신라면세점은 면세점의 주요 고객인 밀레니얼 세대가 선호하는 온라인 플랫폼인 '신라팁핑', '신라TV', '오락실라' 등 다양한 서비스를 출시해 단순 상품 판매를 넘어 엔터테인먼트적 요소를 적용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신라트립'은 면세점은 해외여행을 갈 때만 이용한다는 기존의 면세쇼핑 틀을 깨는 것으로, 여행 정보 습득에서부터 항공·호텔 예약, 면세쇼핑에 이르기까지 여행의 모든 것을 한 플랫폼에서 만날 수 있게 함으로써 '여행의 새로운 사이클'을 만들겠다는 포부다.


'신라트립'은 국내여행사, 현지여행사, 투어상품 개인판매자 등 누구나 쉽게 입점해 직접 운영 및 판매할 수 있는 오픈마켓 플랫폼으로, 고객에게 더욱 다양하고 차별화된 여행 콘텐츠 제공을 지향한다. 특히, 신개념 모바일 상품평 서비스인 '신라팁핑'의 성공모델을 '신라트립'과 접목해 여행상품 후기 서비스도 지원할 예정이다.


신라면세점과 협업할 여행 전문 크리에이터들은 신라트립 플랫폼에서 예약 가능한 여행(투어) 상품에 대한 리뷰를 자유롭게 작성하고, 그 리뷰를 보고 상품을 구매한 고객이 있으면 해당 매출의 일부를 보상받는 시스템이다. 물론 크리에이터의 후기를 보고 해당 상품을 구매한 고객들도 추가 포인트 적립 혜택을 얻을 수 있다.


이 밖에도, 실시간 가격 비교를 통해 다양한 최저가 상품을 직접 확인할 수 있고, 마감 임박 카테고리를 운영해 출발 인원이 부족한 상품이나 출발 확정이 되었지만, 추가 손님 모집이 필요한 상품, 기간이 임박한 상품에 대해서는 다양한 프로모션을 제공할 예정이다.


신라면세점 관계자는 "여행밀착형 회원들을 대상으로 운영될 신라트립에 벌써 유수의 여행사업자들이 관심을 보인다"며 "면세점 비즈니스가 여행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만큼 고객 가까이서 여행 준비에서부터 면세쇼핑까지 돕는 토탈 여행플래너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김봉기 기자 superch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