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다나파버암센터, 보로노이 방문…"공동연구 강화 등 파트너십 공고화"

최종수정 2019.10.25 16:17 기사입력 2019.10.23 14:59

댓글쓰기

다나파버암센터 캐서린 스트레이어벤튼 선임이사(오른쪽 두번째)와 재닛 랠보브스키 이노베이션&라이센싱 담당(왼쪽 두번째)이 지난 23일 인천시 연수구 송도과학로에 위치한 신약개발전문기업 보로노이 본사에서 김대권 대표(왼쪽 첫번째), 안재영 글로벌비즈니스 팀장(오른쪽 첫번째)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보로노이

다나파버암센터 캐서린 스트레이어벤튼 선임이사(오른쪽 두번째)와 재닛 랠보브스키 이노베이션&라이센싱 담당(왼쪽 두번째)이 지난 23일 인천시 연수구 송도과학로에 위치한 신약개발전문기업 보로노이 본사에서 김대권 대표(왼쪽 첫번째), 안재영 글로벌비즈니스 팀장(오른쪽 첫번째)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보로노이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국내 합성신약 개발전문 기업 보로노이(voronoi.io)는 다나파버암센터(Dana-Farber Cancer Institute) 관계자들이 인천시 연수구 송도과학로에 위치한 보로노이 본사를 방문했다고 23일 밝혔다.


본사 방문에는 다나파버암센터의 사업개발 선임이사(Senior Director) 캐서린 스트레이어벤튼(Kathryn Strayer-Benton, MBA)과 이노베이션&라이센싱 담당(Lead) 재닛 랠보브스키(Janet Ralbovsky, PhD) 등이 함께했다.


다나파버암센터는 보로노이에 지난해와 올해 두 차례에 걸쳐 지분 파트너십과 함께 라이선싱 계약을 맺었다. 보로노이와 다나파버암센터는 향후 초기 단계 물질을 환자들을 위한 치료제로 개발하는 데 협력을 지속할 계획이다.


스트레이어벤튼 이사는 "다나파버암센터는 암과 암 관련 질병의 이해, 진단, 치료, 예방 등 모든 분야에서 진전을 이루기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그 일환으로 보로노이와 같은 혁신적인 기업과의 파트너십을 포함해 다양한 협력에 의존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보로노이와의 관계를 강화해 전세계 환자들에게 도움이될 신약물질을 개발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