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연천군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농가 '음성' 판정

최종수정 2019.10.16 19:07 기사입력 2019.10.16 19:07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강나훔 기자] 농림축산식품부는 16일 경기 연천군 신서면의 한 돼지 농장에서 신고가 들어온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의심 사례가 '음성'으로 판정됐다고 밝혔다.


앞서 이곳 농장주는 이날 오전 비육돈(고기용 돼지) 4마리가 폐사한 것을 발견해 경기도에 신고했다. 해당 농장은 돼지 1760마리를 기르고 있고, 반경 3㎞ 내에는 1곳에서 5700여마리를 더 사육 중이다.


방역 당국은 발병 농장에 초동방역팀을 투입해 사람·가축·차량 등을 통제하고, 소독에 나섰다.



강나훔 기자 nahu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