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휴림로봇, SKT와 퍼스널 로봇 ‘테미’ 관련 MOU 체결

최종수정 2019.10.16 14:00 기사입력 2019.10.16 14: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형수 기자] 5G 시대를 맞아 인공지능(AI) 대중화 속도가 빨라지고 있다. 휴림로봇 이 국내 최대 AI서비스 업체와 손잡고 AI 서비스 로봇 시장 선점에 나선다.


휴림로봇 은 스마트 퍼스널 로봇 ‘테미’를 선보인 데 이어 SK텔레콤과 국내 AI 기반 로봇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SKT가 개최하는 ‘누구 컨퍼런스’에 참가해 자율주행, 인공지능, 고성능 화상통화 등 테미에 접목된 첨단기술 소개와 서비스 시연을 진행했다.


SKT의 ‘누구’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SDK)를 활용한 첫 사례로 퍼스널 로봇 ‘테미’내에 ‘누구’를 탑재해 사용자가 다양한 AI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다.


테미는 개인 맞춤형 서비스를 위해 개발한 AI 지능형 모바일 로봇 플랫폼으로 다양한 형태의 AI서비스를 탑재할 수 있다. 미디어, 커뮤니케이션, 생활정보, 금융 등 한국형 개인화 서비스에 최적화된 ‘누구’ AI 서비스와 융합을 통해 국내 B2C시장에 진입할 것으로 회사측은 내다봤다.


‘테미’는 SKT가 확보하고 있는 유무선 결합상품, SKT 판매매장, B2B 기업고객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B2C와 B2B시장까지 확산할 수 있다.

휴림로봇 관계자는 “테미는 자율주행과 인공지능 기술 기반 안면인식을 통한 팔로잉 모드, 뛰어난 화상통화 기능 등을 탑재해 높은 완성도를 보여 주목을 받고있다”고 말했다.


이어 “업무협약을 통해 모바일 퍼스널로봇 서비스의 무한한 가능성이 열린만큼 B2C는 물론 B2B까지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형수 기자 Parkh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