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OK저축은행, 사진만 찍어 올리면 중고차 시세조회 'OK'

최종수정 2019.08.08 10:37 기사입력 2019.08.08 10:37

댓글쓰기

OK저축은행, 사진만 찍어 올리면 중고차 시세조회 'OK'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OK저축은행이 사진만 찍어서 올리면 중고차 시세를 조회할 수 있는 서비스를 선보였다.


OK저축은행은 중고차 시세를 편리하게 조회할 수 있는 ‘내차 시세확인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이 내차 시세확인 서비스는 이미지 내에서 문자열을 추출하는 OCR(Optical Character Reader) 기술을 기반으로 하고 있어 차량 번호를 직접 입력해야 하는 다른 유사한 서비스와 달리 사진 촬영만으로 즉시 차량 시세를 확인할 수 있다. 또 관련 금융상품 안내까지 원하는 정보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 서비스에서는 50여개의 국산, 수입 차량 브랜드(2만 6000여개 세부 사양 포함)의 ▲차량정보 ▲차량연식 ▲최초 구입가, 현재 시세 및 1~3년 후 차량 가격 변동 추이 등을 확인할 수 있다.


OK저축은행 거래고객이 아니어도 휴대전화만 있으면 누구나 쉽고 간편하게 OK저축은행 모바일 홈페이지와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OK저축은행은 향후 차량 한도조회 외에도 고객들의 다양한 영역으로 금융상품과 연계한 서비스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OK저축은행 관계자는 “차량 소유는 물론 중고거래 등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모바일을 통한 생활밀착형 서비스를 기획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디지털 기반의 다양한 고객 편의 서비스를 제공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