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AI로 X레이 영상 20초만에 판독…LG CNS·은평구 보건소 맞손

최종수정 2019.08.01 08:00 기사입력 2019.08.01 08:00

댓글쓰기

외부 기관에 영상 판독 의뢰 불필요…판독 시간 하루→20초로
폐결절부터 적용…연내 결핵, 기흉, 폐렴 등 폐질환으로 확대

AI로 X레이 영상 20초만에 판독…LG CNS·은평구 보건소 맞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민우 기자] 서울 은평구 보건소에 LG CNS의 클라우드 기반 인공지능(AI) 기술이 적용된다. 이에 따라 평균 하루 정도 걸렸던 엑스레이 영상 판독 시간이 20초로 줄어들 전망이다. 이를 통해 각종 질환에 대한 주민 건강관리를 보다 철저히 할 수 있을 전망이다.


LG CNS는 최근 한국정보화진흥원(NIA)과 '민간 클라우드 기반 AI 의료영상 분석 보조 서비스' 사업 추진을 위한 계약을 체결하고 서울 은평구 보건소에 이 같은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은평구 보건소에서는 LG CNS의 클라우드 기반 AI엔진으로 엑스레이 영상을 판독할 수 있게 된다. 20초만에 판독이 가능한데다 정확도도 94%에 달한다. 기존에는 보건소가 외부 전문기관에 엑스레이 영상에 판독을 의뢰해야 했다. 의뢰 후 결과를 받는 시간은 하루 정도 걸렸다.


오는 9월말부터 정식 서비스가 제공되며 우선 폐결절 질환을 대상으로 적용된다. 이후 결핵, 기흉, 폐렴 등의 폐질환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폐질환의 발병 빈도와 사망률이 높은만큼 판독 서비스가 완성되면 지역단위 보건소에서 철저한 사전관리가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LG CNS가 의료AI 스타트업 '루닛'과 함께 개발한 이번 서비스는 인터넷 접속만 가능하면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방식이다. 엑스레이 기기가 있는 의료기관 어디서나 서비스를 적용할 수 있다. 향후 타 지역 보건소로도 손쉽게 확대 적용할 수 있다. LG CNS는 이번 은평구 AI보건소 모델로 행정안전부가 주최하는 ‘민간주도형 전자정부 서비스 아이디어 공모전’ 기업부분에서 국무총리상을 수상한 바 있다.

정운열 LG CNS 공공사업담당 상무는 "이번 사업의 궁극적 목적은 예방 중심의 수준 높은 공공보건의료 서비스를 최소비용으로 제공하는 것"이라며 "다양한 스타트업들과 협업을 통해 판독 서비스가 가능한 질환 항목을 늘려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이민우 기자 letzwi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