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IST, 수소 분리막 투과도 정밀측정 기술 개발

최종수정 2019.07.28 12:22 기사입력 2019.07.28 12:22

댓글쓰기

고순도 수소 정제 위한 핵심 기술로 수소 경제 활성화 뒷받침 기대

KIST 연구진이 제작한 수소투과도 측정 장치

KIST 연구진이 제작한 수소투과도 측정 장치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원장 이병권)은 에너지소재연구단 이영수 박사팀이 금속 수소 분리막의 수소 투과도를 정확하게 측정할 수 있는 방법을 개발했다고 28일 밝혔다.


정부는 올 1월 수소 경제 활성화 로드맵을 발표하고 수소를 자동차 연료와 전력생산을 위한 새로운 동력원으로 키우겠다는 장기 계획을 발표했다. 다양한 분야에 수소 연료를 사용하기 위해서는 혼합 가스에서 수소만을 선택적으로 골라내는 분리·정제 기술이 필수적이다. 일부 금속 소재는 원자 상태의 수소만을 통과시키고 그 외 다른 가스는 거의 통과시키지 않아 혼합 가스에서 수소를 분리·정제하기 위한 분리막으로 사용할 수 있다.


우수한 성능의 수소 분리막을 개발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수소 분리막의 투과도를 정확하게 측정할 수 있어야 한다. 분리막의 수소 투과도는 금속 분리막양단에 수소 압력 차이를 가한 후 시간에 따른 수소 투과량을 측정해 평가한다. 기존에는 분리막 양단의 압력이 일정하게 유지되는 특수한 조건을 가정하고 투과도를 측정했다. 하지만 일반적인 실험조건에서는 수소가 투과돼 나오는 쪽의 압력이 점점 증가하기 때문에 측정된 결과를 신뢰하기 어려웠다.


KIST 연구진은 이 같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일반적인 실험조건에서도 투과도를 정확히 측정할 수 있는 방법을 개발했다. 연구팀은 압력이 변하는 조건에서의 투과도를 해석하기 위해 수소 분리막 내부에서 시간에 따라 변하는 수소 농도를 시뮬레이션했다. 시뮬레이션 결과를 새로운 방식으로 재해석해 압력이 변하는 조건에서도 정확한 수소 투과도를 얻을 수 있었다.


기존 방식으로 해석한 결과는 실제값과 30% 이상 차이를 보이는 데 비해 KIST 연구팀이 개발한 방식은 오차범위 1% 내외로 99% 이상의 신뢰도를 보였다. 또한 추가 실험이나 복잡한 시뮬레이션을 하지 않고 기존 실험 데이터만을 가지고도 압력 변화 상황에서의 투과도를 간단하게 도출하는 방법도 제시했다. 이영수 박사는 "이번 연구를 통해 금속 수소 분리막의 정확한 특성 평가가 가능해졌으며 신뢰성 있는 기초 데이터를 바탕으로 다양한 분리막 소재를 개발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