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페스티벌 비어’ 칭따오, 27일부터 부산·전주서 뮤직 페스티벌 후원

최종수정 2019.07.23 09:06 기사입력 2019.07.23 09:06

댓글쓰기

 ‘페스티벌 비어’ 칭따오, 27일부터 부산·전주서 뮤직 페스티벌 후원


[아시아경제 이선애 기자] 칭따오가 오는 27일과 내달 2일 부산·전주에서 각각 열리는 뮤직 페스티벌을 공식 후원한다. 칭따오는 그동안 국내 대형 페스티벌에 참가했던 것에 이어 이번에는 각 지역을 대표하는 뮤직 페스티벌 후원 및 프로모션을 통해 소비자들과 만날 계획이다.


오는 27~28일 부산을 대표하는 국내 최장수 록 뮤직 페스티벌 ‘2019 부산국제록페스티벌’에서 칭따오를 만나볼 수 있다. 20회째를 맞는 이 행사는 다양한 록 아티스트와 열정적인 공연까지 즐길 수 있는 록 페스티벌로 부산 사상구 삼락생태공원에서 열린다. 드넓게 펼쳐진 생태공원을 배경으로 여름날의 열정과 록 음악의 열기까지 십분 즐기기에 최적이라는 이점이 있다. 올해는 케미컬 브라더스, 코트니 바넷, 넬, 잔나비 등의 록 아티스트와 더불어 god, 악동뮤지션, 백예린 등 다채로운 장르의 아티스트들의 무대를 관람객들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이어 매년 2만 명 이상이 찾으며 호남지역 대표 뮤직 페스티벌이 된 ‘JUMF 2019 전주얼티밋뮤직페스티벌’에서도 칭따오가 함께 한다. 내달 2~4일 사흘간 전북 전주시 전주종합경기장에서 진행되며, 정통 록부터 EDM, 힙합까지 여러 장르를 아우르는 뮤직 페스티벌로 사랑받고 있다. 넬과 YB, 10cm 등이 무대에 오른다.

 ‘페스티벌 비어’ 칭따오, 27일부터 부산·전주서 뮤직 페스티벌 후원


칭따오는 부산과 전주를 대표하는 두 행사의 공식 후원 맥주로서 페스티벌 기간 현장과 SNS(소셜 미디어) 등에서 참여형 프로모션, 구매 인증 이벤트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칭따오 소품과 함께 찍은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업로드한 뒤 좋아요 20회 이상을 인증하면 1+1 쿠폰을 증정한다. 또 병따개 총으로 칭따오 캔을 쓰러 뜨리는 '따따따 칭따오' 이벤트도 마련돼 있다.


수입주류 전문 유통 기업 비어케이 관계자는 “더 많은 곳에서 소비자와 만나고자 부산과 전주 대표 뮤직 페스티벌 공식 후원을 결정했다”며 “부드럽고 청량한 맛과 이미지의 칭따오가 록과 EDM, 힙합 등 음악과 어우러지는 여름날의 열기를 느끼며 즐거운 시간 보내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선애 기자 lsa@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