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영표 “한국당, 정개특위 1소위원장에 장제원 내정?…아주 일방적 주장”

최종수정 2019.07.23 08:50 기사입력 2019.07.23 08:50

댓글쓰기

“위원회 구성 갖고 다투다 보면 아무것도 못해“
“소위 위원장 문제제기…납득하기 힘들다”
8월말 처리에 대해 “정해진 절차에 따라”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정개특위) 위원장으로 내정된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3일 제1소위원장 논란에 대해 “지난 6월 (특위를) 두 달 동안 연장하기로 하면서 기존 구성이나 이런 것은 변화 없이 그냥 하기로 했던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홍 의원 이날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을 통해 “(특위가) 한 달 반 밖에 안 남았지 않았느냐”며 “위원회 구성을 가지고 다투다 보면 다른 일을 아무것도 하지 못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자유한국당에서 제1소위원장에 장제원 의원을 내정한 것에 대해 “아주 일방적 주장 같다”며 “이인영 원내대표와 원내 지도부하고 확인을 했고, 전체적으로 논의를 해야 된다고 들었다”고 밝혔다.


이어 “사실 이번에 정개특위 위원장과 사개특위 위원장 중 하나의 상임위원장을 한국당에 양보하기로 한 것은 민주당으로서 큰 결단”이라며 “소위 위원장까지 이렇게 또 문제제기를 하는 것에 대해 납득하기 힘들다”고 덧붙였다.


홍 의원은 선거법의 8월말 처리에 대해 “국회는 국회법에 따라서 하는 절차가 있지 않느냐”며 “최대한 대화와 타협을 시도하고 안 될 경우에 정해진 절차에 따라서 진전시킬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