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손병두 금융위 부위원장, 전남에서 '청년창업 토크콘서트' 개최

최종수정 2019.07.11 14:45 기사입력 2019.07.11 14:4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손병두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은 11일 전남지역에서 혁신성장 금융생태계 조성방안을 소개했다.


손 부위원장은 이날 전남대 여수캠퍼스에서 '청년창업 토크콘서트'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손 부위원장은 서울 마포구에 만들어질 예정인 혁신창업공간 프론트원(FRONT 1)을 소개하면서 "기술과 아이디어만 있으면 창업에 도전할 수 있도록 창업 보육인프라를 마련하고 창업기업에 대한 자금지원 확대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창업을 넘어 성장단계에 진입한 창업기업을 위해 성장자금 지원과 다양한 동산 담보를 통한 자금조달 방안도 안내됐다. 금융위는 3년간 8조원 규모의 성장지원펀드를 조성, 운용을 통해 기업의 성장을 지원할 방침이다. 또한 현재의 부동산 담보 중심의 여신을 넘어 기업이 보유하고 있는 기계·설비, 재고자산, 지식재산권 등 다양한 동산을 활용해 자금조달을 할 수 있도록 동산금융 제도를 정비하고 있다.


도전에 실패한 기업인들의 재도전 지원방안도 소개됐다. 지난해 발표한 공공기관 연대보증 폐지와 재기지원 자금 공급 확대 등이 그것이다.

손 부위원장은 지역소재기업을 중심으로 한 유망스타트업 투자 펀드인 오픈이노베이션 펀드와 IBK창공, IBK 신성장·혁신성장투자 등 지방 혁신창업을 지원하기 위한 노력도 알렸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