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CJ ENM, 광고주-크리에이터 연결 ‘유픽’ 론칭

최종수정 2019.07.11 08:55 기사입력 2019.07.11 08:55

댓글쓰기

CJ ENM, 광고주-크리에이터 연결 ‘유픽’ 론칭


[아시아경제 구채은 기자] CJ ENM 1인 창작자 지원 사업 ‘다이아 티비(DIA TV)’가 광고주와 크리에이터 매칭 시스템 ‘유픽(YouPick)’을 론칭했다고 11일 밝혔다.


다이아 티비는 유픽을 통해 적은 비용으로 마케팅을 진행하고자 하는 중소 광고주의 캠페인 효율을 제고한다는 방침이다. 또 마이크로 인플루언서의 수익 창출을 도움으로써 디지털 콘텐츠를 기반으로 광고주와 창작자를 연결해 공생의 생태계 조성에 일조한다는 전략이다.


유픽을 이용하는 광고주는 ▲캠페인 정보 입력 ▲타깃·플랫폼·장르 세분화 ▲크리에이터 선정 ▲예산 및 단가 조율 ▲콘텐츠 제작·수정 ▲리포트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이를 위해 다이아 티비는 2013년부터 누적된 마케팅 데이터를 바탕으로 광고주가 많이 찾는 31개 분류, 340가지 키워드를 유픽에 적용했다.


광고주는 마케팅 전략에 따라 ‘에코넥션’에 가입한 8,000여개 디지털 채널을 선택해 이용할 수 있다. 에코넥션은 2018년 다이아 티비가 크리에이터의 콘텐츠 통계 분석 및 저작권 지원 등을 골자로 만든 창작 지원 솔루션이다.


특히, 유픽은 시스템이 추천하는 크리에이터 뿐만 아니라 광고주가 직접 창작자를 선택해 캠페인 진행 협상을 할 수 있도록 가능성을 열어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캠페인 영상 업로드 후 에코넥션과 연동해 플랫폼 데이터 통계를 열람함으로써 광고 효과를 쉽게 측정할 수 있다.

오진세 다이아 티비 국장은 “합리적인 예산으로 틈새 시장에서 협업할 수 있는 마이크로 인플루언서를 찾는 광고주 문의가 계속되고 있다”며 “유픽은 광고주의 커뮤니케이션 전략에 따라 가성비 면에서 최적화된 캠페인을 집행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고 말했다.




구채은 기자 faktu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