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회 법사위, 윤석열 인사청문회 8일 실시

최종수정 2019.07.01 18:29 기사입력 2019.07.01 18:29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원다라 기자] 국회 법제사법위원회가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8일에 실시하기로 했다.


법사위는 1일 국회에서 전체회의를 열고 이같은 내용의 인사청문회 실시계획서를 채택하고, 증인 출석 요구 건을 의결했다.

윤 후보자의 '윤 모 전 용산세무서장 뇌물수수 의혹 사건 개입 의혹'을 검증하기 위해서 윤모 전 세무서장과 이 모 변호사, 당시 수사에 참여한 수사팀장과 강일구 총경 등 4명을 증인으로 불러 질의하기로 했다.


윤 전 세무서장은 윤대진 법무부 검찰국장의 친형으로, 지난 2013년 육류 수입업자 등으로부터 뇌물을 받은 혐의로 경찰수사를 받았다. 검찰에서 윤 후보자와 윤대진 국장은 각각 '대윤'(大尹)과 '소윤'(小尹)으로 불리는 막역한 사이로 알려졌다.


법사위는 윤 후보자의 배우자 김 모 씨가 자동차 할부금융업체인 도이치파이낸셜의 비상장 주식에 20억원을 투자한 사안과 관련해 권오수 도이치오토모빌그룹 회장도 증인으로 신청했다.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