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重, 1.2억달러 규모 특수선 1척 수주…올해 목표 41% 달성

최종수정 2019.07.01 11:00 기사입력 2019.07.01 11:00

댓글쓰기

삼성重, 1.2억달러 규모 특수선 1척 수주…올해 목표 41% 달성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삼성중공업은 지난 28일(현지시간) 유럽지역 선사로부터 1348억원(1.2억 달러) 규모의 특수선 1척을 이사회 승인 조건부로 수주했다고 1일 밝혔다. 해당 선박은 2022년 3월에 인도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 은 이번 계약을 포함해 현재까지 LNG운반선 10척, 원유운반선 2척, 특수선 1척, FPSO 1기 등 총 14척, 32억달러를 수주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25억달러)보다 수주가 28% 늘어나며 올해 목표 78억 달러의 41%를 달성 중이다.

삼성중공업은 부가가치 높은 선종 중심으로 수주 랠리를 이어가고 있다. LNG운반선의 경우 클락슨리서치 기준 상반기에 발주된 대형(17만㎥급 이상) LNG운반선 24척 중 10척, 42%을 차지하며 품질 경쟁력을 시장에서 인정받고 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하반기에 대규모의 LNG운반선 발주는 물론 초대형 컨테이너선, 해양플랜트 등의 발주도 예정되어 있는 만큼, 이를 적극 공략해 수주 목표 달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