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해외 마케팅 역량 강화"…쌍용차, 글로벌 마케팅 협의회 개최

최종수정 2019.06.26 14:41 기사입력 2019.06.26 14:4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우수연 기자]쌍용자동차는 해외대리점 마케팅 관계자들이 한 자리에 모여 글로벌 판매 확대와 제품경쟁력 강화를 위한 협의회를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24일과 25일 양일에 걸쳐 쌍용차 본사 평택공장에서 열린 '2019 글로벌 제품마케팅 협의회(PMC)'에는 벨기에, 영국, 이탈리아, 스페인, 터키, 칠레 등 주요 수출국의 해외대리점 대표 및 마케팅 담당자 11명이 참석해 쌍용차 해외영업본부 임직원들과 다양한 안건을 논의했다.


협의회는 신제품 판매 전략과 출시 계획, 전기차 등 중장기 개발 계획을 공유했다. 디자인 평가와 그룹별·주제별 프리젠테이션 및 조별 토론과 시승회도 함께 진행됐다.


쌍용자동차가 24~25일 양일간 평택공장 본사에서 2019 글로벌 제품마케팅 협의회(PMC)를 개최했다. 참석자들이 글로벌 판매를 확대하고 제품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다양한 안건을 논의하고 있다./사진=쌍용차

쌍용자동차가 24~25일 양일간 평택공장 본사에서 2019 글로벌 제품마케팅 협의회(PMC)를 개최했다. 참석자들이 글로벌 판매를 확대하고 제품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다양한 안건을 논의하고 있다./사진=쌍용차



특히 참석자들은 지난 2월 출시된 신형 코란도와 이달 출시된 베리 뉴 티볼리의 본격적인 수출 및 현지 론칭을 앞두고 성공적인 글로벌 론칭을 위한 전략을 심도있게 논의했다. 국내 출시행사와 시장반응을 함께 분석하고 해외시장별 현지맞춤형 론칭·판매 전략을 세웠다.


예병태 쌍용차 대표이사는 "해외시장별로 고객 니즈나 선호하는 상품사양이 다른 만큼 2017년부터 매년 해외대리점 관계자들과 함께 논의하는 글로벌 제품마케팅 협의회를 진행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해외 판매 네트워크와의 파트너십을 공고히하고 적극적인 아이디어 공유를 통해 글로벌 판매 물량 확보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우수연 기자 yes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