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농어업·농어촌특별위, 현판식 및 제1차 위원회 개최

최종수정 2019.06.18 14:00 기사입력 2019.06.18 14:00

댓글쓰기

위원회 운영세칙, 운영계획 수립으로 본격 활동 개시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대통령직속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는 18일 서울특별시 종로구 소재 에스타워 농특위 사무국에서 현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현판식에는 박진도 위원장과 홍남기 경제부총리겸기획재정부장관 등 정부측 당연직 위원 및 민간 위촉위원과 박완주 국회의원, 정해구 정책기획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김수현 정책실장을 보내어 농특위 현판식을 축하했다.

농특위는 현판식 이후 제1차 위원회를 개최해 위원회 운영세칙을 의결하고 농특위 운영계획을 확정함으로서 본격적인 활동을 개시했다.


농특위는 농어업·농어촌의 지속가능한 발전방향을 협의하고 대통령 자문에 응하기 위해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 설립·운영에 관한 법률'에 따라 지난 4월 25일 출범했으며, 박 위원장 외 정부측 당연직 위원 5명, 농어업인 단체 및 전문가 대표인 민간 위촉위원 22명등 총 28명으로 구성돼 있다.


박 위원장은 "이번에 발족한 농특위는 과거의 농특위와는 달리 현안에 대한 특별대책을 마련하기 보다는 농정의 틀을 바꾸어 농정의 백년대계를 새롭게 설정하는 것이 목적"이라며 "농특위는 정부 부처 간 거버넌스 임과 동시에 민관 거버넌스 조직인 만큼 농어민, 소비자, 시민사회, 정부, 학계 등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우리 농어업·농어촌의 미래를 열어 가는데 중심적 역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역' 논란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