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B국민은행 “2022년까지 여성리더 2배 확대”

최종수정 2019.06.07 16:19 기사입력 2019.06.07 16:19

댓글쓰기

7일 서울 여의도 KB국민은행 본점에서 열린 ‘성별균형 포용성장 파트너십’ 자율협약식에서 박정림(왼쪽부터) KB증권 각자대표, 허인 국민은행장,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김성현 KB증권 각자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국민은행

7일 서울 여의도 KB국민은행 본점에서 열린 ‘성별균형 포용성장 파트너십’ 자율협약식에서 박정림(왼쪽부터) KB증권 각자대표, 허인 국민은행장,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김성현 KB증권 각자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국민은행


[아시아경제 문혜원 기자] KB국민은행은 차세대 여성리더 양성을 위해 2022년까지 여성리더(부점장급 이상) 비중을 현재(약10%)의 2배 수준인 20%까지 확대하기로 했다.


국민은행은 7일 서울 여의도 본점에서 여성가족부와 '성별균형 포용성장 파트너십' 자율협약을 체결하고 이같은 계획을 발표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지난 3월 여성가족부와 10개 경제단체가 체결한 ‘성별균형 포용성장 파트너십’의 후속 과제로 추진됐다.


국민은행은 일과 가정의 양립을 지원하는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 등이 반영돼 은행권 최초 자율협약 기업으로 선정됐다.


국민은행은 '여성직원 직무 다양화'와 '우수 여성인재 육성' 관련 제도를 확대·강화할 예정이다. 허인 행장은 “국민은행은 여성인재 육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육성된 여성인재가 조직 내에서 성장할 수 있는 기업문화로 바뀌고 있다”며 “앞으로도 여성인재 육성뿐만 아니라 일생활 균형 지원을 통해 양성평등 실천에 앞장서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진선미 여가부 장관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국민은행의 사례가 성별균형 확보를 위한 우수사례로 공유되고, 더 많은 금융기업이 동참해 우리사회 전반에 성평등 조직문화가 조성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혜원 기자 hmoon3@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