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류AI센터 "2분기 수주 확대 본격화"

최종수정 2019.05.31 10:18 기사입력 2019.05.31 10:1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한류AI센터는 2분기 인공지능(AI) 기반의 웹사이트 및 포털 개발 등 관련 수주량이 본격적으로 확대됨에 따라 상반기 흑자전환을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고 31일 밝혔다.


한류AI센터 관계자는 “지난 1분기 일부 매출 감소와 영업손실폭 확대에 따른 시장 내 실적 우려감이 제기됐지만 이는 기존 보안사업 특성상 매출 발생이 하반기로 집중돼 있기 때문"이라며 "아울러 신사업 추진 및 사업 구조조정에 따른 일시적 재무손실이 반영됐을 뿐”이라고 말했다. 이어 “한류AI센터는 올해 사업구조의 수익성 중심 재편 및 AI관련 선행기술 투자를 지속해온 만큼, 최근 눈에 띄는 수주 확대가 이어지고 있어 개선된 2분기 실적으로 반기 재무 건전성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회사 측은 지난 1분기 매각한 바이오사업 부문 온코펩 잔금 등 91억원 가량의 자산 또한 아직까지 이익으로 분류되지 않았음에 따라, 차후 한류AI센터의 재무 개선이 가시적으로 나타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류AI센터 는 올초 보안사업의 수익성 강화를 비롯해 AI,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신사업 추진에 나서고 있다. 특히, 선행기술에 대한 연구개발 및 관련 투자를 지속적으로 확대하는 한편, AI 및 빅데이터 관련 기술 확보에 집중해 왔다. 최근엔 한류타임즈와 협업을 통해 FNS(Fandom Network Service) 및 빅데이터 IB 개발에 돌입, 내년 초 런칭을 목표로 하고 있다. 관련 서비스들은 최근 팍스넷의 블록체인 기술 접목으로 페이먼트 시스템 적용을 적극 검토하는 등 서비스 차별화에 나서고 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