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카카오모빌리티, 두 바퀴로 달린다…정주환·류긍선 '투톱' 체제로 전환

최종수정 2019.05.29 14:42 기사입력 2019.05.29 14:42

댓글쓰기

류긍선 전략부문 부사장 공동대표로 내정

류긍선 카카오모빌리티 공동대표(왼쪽)과 정주환 카카오모빌리티 공동대표(제공=카카오모빌리티)

류긍선 카카오모빌리티 공동대표(왼쪽)과 정주환 카카오모빌리티 공동대표(제공=카카오모빌리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민우 기자] 카카오모빌리티가 단독대표에서 공동대표 체제로 전환했다. 강하게 신사업을 추진하는 한편 기존사업 관리도 다지며 '두 마리 토끼'를 잡는다는 전략이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이를 위해 류긍선 현 카카오모빌리티 전략부문 부사장을 신임 공동대표로 내정했다고 29일 밝혔다. 카카오T 택시 출시 5년째를 맞아 택시, 대리운전, 주차, 전기자전거, 내비게이션 등으로 사업 영역을 다각화하는 한편 새로운 이동 서비스도 추진해야하는 시기에 대응하기 위해서다.

류긍선 신임 공동대표 내정자는 지난 2000년 서울대 전산학과를 졸업한 직후 모바일 콘텐츠 제공업체 다날에 입사했다. 다날에서는 세계 최초로 휴대폰 결제 시스템을 개발했다. 다날 대표이사와 다날 유럽 대표를 거쳐 지난해 카카오모빌리티 전략부문 부사장으로 합류했다.


카카오모빌리티 관계자는 "개발자로서 정보기술(IT) 및 서비스에 대한 이해도가 높을 뿐만 아니라 전문 경영인으로서의 경험과 리더십도 풍부하다"며 "정 대표와 함께 카카오모빌리티의 새로운 도약을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했다.


이민우 기자 letzwi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소유진과 스킨십 하나" 질문에 백종원 "나 몇년 됐지…" "소유진과 스킨십 하나" 질문에 백종원 "나 몇...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