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기아차, 2019 상반기 R&D 협력사 테크데이 개최

최종수정 2019.05.28 14:29 기사입력 2019.05.28 14:2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우수연 기자] 현대·기아차가 협력사와 상생을 통한 미래 자동차 기술을 선도하기 위해 '2019 상반기 협력사 테크데이(Tech Day)'를 개최했다.


28일 현대·기아차는 남양연구소 및 롤링힐스 호텔(경기도 화성시 소재)에서 알버트 비어만 현대·기아차 연구개발본부 본부장(사장), 오원석 현대·기아차 협력회 회장, 신달석 한국자동차산업협동조합 이사장, 정만기 한국자동차산업협회 회장 등 71개 협력사 및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9 상반기 R&D 협력사 테크데이를 개최했다.

'R&D 협력사 테크데이'는 현대·기아차가 최신 정보 공유 및 각종 지원과 포상을 통해 협력사의 연구개발 역량을 강화하고, 동반성장을 위해 2006년부터 매년 실시하고 있는 행사로 올해로 14회째를 맞았다.


이날 행사는 참석자들에게 현대·기아차의 친환경차 주행 체험 및 수소 연료 충전 시연 기회를 제공하고, 현대·기아차가 차량 개발 과정에서 진행하는 각종 시험 평가 활동을 참관할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개발성과 우수 협력사에 대한 포상 및 협력사 간 개발성과 공유를 촉진하기 위한 자리도 마련됐다.


특히, 지난해부터 실시하고 있는 '친환경차 주행 체험 및 시험동 참관' 활동은 협력사들이 개발한 부품이 현대·기아차의 친환경 차량에 어떻게 적용되고, 어떤 방식의 평가 과정을 거쳐 최종 개발이 이루어지는지에 대한 협력사 관계자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마련됐다.

알버트 비어만 현대·기아차 연구개발본부 본부장(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혁신적 미래 신기술 및 신제품에 대한 적극적인 개발을 추진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현대·기아차와 협력사 간의 긴밀한 협조와 협업체계를 유지하는 것이 더욱 중요하다"며 "현대·기아차는 실질적인 동반성장을 위해 협력사의 경쟁력 강화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지난해 신차종 개발 시 우수한 연구개발 성과를 낸 협력사에 대한 포상도 진행됐다.

대동도어(바디부문), 만도(샤시부문), 코오롱 인더스트리(재료부문), 경신(전자부문), 화승R&A(파워트레인부문), 두원공조(상용부문), 서진캠,코리아에프티(VE혁신상 부문), 애디언트코리아, 대승(VE혁신상 부문), LG전자(인포테인먼트 부문) 등 총 11개사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올 하반기에도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협력사의 선행 신기술 및 강소기업의 우수기술 전시 등으로 구성된 ‘R&D 협력사 테크데이’와 전세계 경쟁사들의 완성차를 전시해 비교·분석할 수 있도록 한 'R&D 모터쇼' 등 'R&D 협력사 페스티벌'이 개최될 예정이다. 현대·기아차는 관계자는 "앞으로도 현대·기아차는 협력사들과 신뢰 관계를 바탕으로 R&D 역량을 강화하고 글로벌 첨단 기술을 선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우수연 기자 yesi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사실은…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