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나은행, 멕시코에 현지법인 개점

최종수정 2019.05.28 08:36 기사입력 2019.05.27 08:5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KEB하나은행은 중남미 핵심 국가인 멕시코에 현지법인을 개점했다고 27일 밝혔다.


지성규 하나은행장은 지난 24일 멕시코에서 현지법인을 세우는 개점식을 가졌다. 멕시코는 북미자유무역협정(NAFTA)과 미국?멕시코?캐나다 무역협정(USMCA) 타결을 거치며 북미 진출을 위한 교두보로 떠올랐다. 이에 발맞춰 국내 자동차, 전자, 철강 등 다수의 기업들이 진출한 바 있다.

KEB하나은행은 24일 중남미 핵심 산업중심지인 멕시코에서 현지법인 개점식을 갖고 본격적인 영업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개점식에서 지성규 KEB하나은행장(사진 왼쪽 네 번째)과 김상일 주멕시코 대사(사진 왼쪽 여섯 번째), 우일 KEB하나은행 멕시코법인장(사진 왼쪽 여덟 번째), 유영준 멕시코 한인회장(사진 왼쪽 두 번째), 아달베르또 팔마 고메즈 멕시코 금융위원회(CNBV) 위원장(사진 왼쪽 다섯 번째), 후안 파블로 그라프 멕시코 재무부(SHCP) 차관(사진 왼쪽 세 번째), 알란 엘리손도 플로레스 멕시코 중앙은행 부총재(사진 왼쪽 일곱 번째), 루이스 니뇨 데 라 리베라 멕시코 은행연합회 회장(사진 왼쪽 첫 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EB하나은행은 24일 중남미 핵심 산업중심지인 멕시코에서 현지법인 개점식을 갖고 본격적인 영업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개점식에서 지성규 KEB하나은행장(사진 왼쪽 네 번째)과 김상일 주멕시코 대사(사진 왼쪽 여섯 번째), 우일 KEB하나은행 멕시코법인장(사진 왼쪽 여덟 번째), 유영준 멕시코 한인회장(사진 왼쪽 두 번째), 아달베르또 팔마 고메즈 멕시코 금융위원회(CNBV) 위원장(사진 왼쪽 다섯 번째), 후안 파블로 그라프 멕시코 재무부(SHCP) 차관(사진 왼쪽 세 번째), 알란 엘리손도 플로레스 멕시코 중앙은행 부총재(사진 왼쪽 일곱 번째), 루이스 니뇨 데 라 리베라 멕시코 은행연합회 회장(사진 왼쪽 첫 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하나은행은 이번 멕시코 법인 설립을 계기로 진출 한국계 기업의 전문 금융동반자 역할 수행과 더불어 멕시코 기업에 차별화된 선진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현지화 전략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개점식에는 지 행장은 물론 김상일 주멕시코 대사, 아달베르또 팔마 고메즈 멕시코 재무부(SHCP) 차관, 알란 엘리손도 플로레스 멕시코 금융위원회(CNBV, 위원장, 후안 파블로 그라프 ) 멕시코 중앙은행 부총재 등 국내?외 주요 인사들이 참석했다.


지 행장은 개점식에서 "멕시코 현지법인이 전문적인 금융서비스를 바탕으로 양국간 경제협력 확대와 금융발전에도 큰 기여를 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하나은행은 24개국 180개 해외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 올해에도 하나은행은 ▲일본 후쿠오카 출장소의 지점전환 ▲인도 구루그람 지점신설 ▲미얀마 법인 자지점 추가 개설을 추진하고 있다. 아울러 대만, 모로코 신규 진출을 적극 검토하는 등 3년내 세계 6개 대륙 전체에 진출을 완료할 계획이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