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5월 로드킬 사고 평소보다 24% 증가...심야시간대 집중

최종수정 2019.05.24 10:42 기사입력 2019.05.24 10:42

댓글쓰기

5월 로드킬 사고 평소보다 24% 증가...심야시간대 집중


[아시아경제 박지환 기자] 5월은 도로를 건너던 동물들이 차에 치이는 사고인 '로드킬'이 연중 급격하게 증가하는 시기인 것으로 나타났다.


현대해상 교통기후환경연구소는 지난해 현대해상 승용차 사고 88만건을 분석한 결과, 5월 로드킬 사고는 평소보다 24% 증가했다고 24일 밝혔다.


로드킬 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하는 달은 5월이며 특히 심야시간대인 오후 10시부터 오전 4시 사이에 집중됐다. 또 하루 중 심야시간에 발생한 로드킬 사고 구성비는 평소 41.2%에서 5월에는 63.4%로 22.2% 포인트 증가했다. 이 시간대 로드킬 사고로 지급되는 보험금은 연평균(건당) 196만원 보다 2.4배 많은 470만원이었다.


김태호 현대해상 교통기후환경연구소 박사는 "5월은 큰 고라니의 새끼가 어미로부터 독립해 이동하는 시기"라며 "일반국도는 가로등이 많지 않아 심야시간에 해당하는 22시부터 4시 사이 사고가 집중하기 때문에 전방을 주시하며 감속 운행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또한 "동물과 충돌했다면 2·3차 후속사고 예방을 위해 핸들 급조작과 급브레이크 사용을 자제해야 하며 비상점멸등을 켜고 우측 갓길로 차를 신속히 이동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박지환 기자 pj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