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컨콜] 넷마블 "BTS월드 개발 및 운영 주도권은 넷마블에게 있다"

최종수정 2019.05.14 17:07 기사입력 2019.05.14 16:2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민우 기자] 이승원 넷마블 부사장은 14일 2019년도 1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을 통해 "BTS월드는 방탄소년단(BTS)의 지적재산권(IP)를 활용해 만든 스토리텔링 게임"이라며 "기본적인 논의는 BTS의 소속사인 빅히트와 논의하겠지만 게임 개발, 수익모델 등 경제적인 부분에 있어서는 넷마블이 주도권을 갖고 추진하고 있다"고 했다.




이민우 기자 letzw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