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생명, 치료·생활자금 선택 '진심을품은종신보험' 출시

최종수정 2019.05.14 09:07 기사입력 2019.05.14 09:07

댓글쓰기

신한생명, 치료·생활자금 선택 '진심을품은종신보험' 출시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신한생명은 사망을 보장하는 종신보험에 고객의 성향에 맞춰 6대질병의 치료비나 생활자금을 받을 수 있는 '진심을품은종신보험'을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고객이 선호도에 맞춰 가입할 수 있도록 기본형과 6대질병 보장을 강화한 '올페이형', 생활자금 보장을 강화한 '생활자금플랜형'으로 개발됐다.

충분한 치료자금을 원하는 고객은 '진심을품은종신보험一(무배당, 저해지환급형)'을 선택하면 된다.


암(유방암 및 전립선암 제외)과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말기신부전증, 말기간질환, 말기만성폐질환 등 6대 질병 진단 시 주계약의 '이미 납입한 보험료'와 '이후 납입할 보험료'를 더해 '올페이급여금'이 지급된다. 상품 가입시 약정한 보험료 납입기간의 보험료 총액을 치료비로 모두 돌려받는다.


6대질병 진단 이후 생활자금이 필요한 고객은 '진심을품은종신보험二(무배당, 저해지환급형)'을 가입하면 좋다. 6대질병으로 진단받으면 '생활자금플랜급여금'을 일시금으로 받을 수 있다. 이를 수령하지 않으면 연복리 2.75%로 적립, 필요한 경우 적립금을 일시에 수령할 수 있다.

이들 상품 모두 보험료 납입기간 이후 사망보험금이 가입금액의 110%까지 늘어난다. 고객이 신청한 비율과 기간에 비례해 사망보험금이 감액되는 방식으로 생활자금이 지급된다. 생활자금 수령 시점은 45세부터 최대 90세까지 선택할 수 있으며 지급기간은 5년에서 55년, 최대 100세까지 신청할 수 있다.


아울러 이 상품은 주계약 및 일부 특약이 저해지환급형 구조로 구성됐다. 납입기간 중 해지환급금이 일반형보다 적을 수 있으나 보험료가 저렴하고 납입기간이 지나면 일반형과 해지환급금이 동일하다.


이밖에도 주요 보장(입원·수술·암·뇌출혈·급성심근경색증·5대질병진단·LTC연금보장) 특약을 100세만기 비갱신형으로 구성해 종합보장설계도 가능하다.


김상모 신한생명 상품개발팀장은 "종신보험 본연의 사망보장은 물론 보험료 부담을 낮추면서도 의료비, 노후자금 등 생애균형설계가 가능하도록 개발했다"며 "충분한 치료자금 또는 진단금 적립을 통한 생활자금을 강화해 고객이 원하는 시점에 필요자금으로 활용할 수 있는 다목적 상품"이라고 말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