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광주 북구 ‘강소형 잠재 관광지’ 선정…지역관광 활성화 기대

최종수정 2019.04.23 11:33 기사입력 2019.04.23 11:33

댓글쓰기

광주 북구 ‘강소형 잠재 관광지’ 선정…지역관광 활성화 기대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육봉 기자] 광주광역시 북구(구청장 문인)는 광주호 호수생태원이 한국관광공사 광주전남지사가 주관한 ‘강소형 잠재 관광지 발굴·육성사업’ 공모에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강소형 잠재 관광지 발굴·육성사업’은 균형 있는 지역관광 발전을 위해, 많이 알려져 있지는 않았으나 인기관광지로 성장할 가능성이 있는 곳을 발굴해 육성하는 사업이다.

최근 관광트렌드가 스테이케이션으로 변하고 있는 가운데 강소형 잠재 관광지로 선정된 광주호 호수생태원은 무등산과 연계된 수변 생태공원으로 다양한 동·식물이 서식하는 광주 시민들의 대표적인 근교 힐링 공간이다.


스테이케이션은 머물다(Stay)와 휴가(Vacation)를 합성한 신조어로 멀리 나가지 않고 집이나 집 근방에서 휴가를 보내는 것을 의미한다.


이와함께 광주호 호수생태원 일대는 환벽당, 충효동 왕버들군을 비롯한 취가정, 정려비각 등 충장공 김덕령 장군의 정신이 깃든 역사유적도 자리하고 있어 북구가 지역대표 관광지로 육성하는 곳이기도 하다.

이에 북구는 한국관광공사로부터 최대 오는 2020년까지 ▲강소형 관광지 구축을 위한 컨설팅 ▲온·오프라인 홍보 컨텐츠 제작 및 홍보 ▲지역특화상품 개발 및 운영 ▲팸투어, 관광캠페인, 관광 교류 프로그램 운영 등을 지원받아 지역관광 경쟁력 제고를 위한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


문인 북구청장은 “이번 잠재 관광지 선정은 광주호 호수생태원의 생태자원과 시가문화권 역사자원의 가치를 전국에 널리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대국민 인지도 확보와 관광객 증대를 위한 관광특화상품개발, 관광자원의 다각적인 홍보 등을 한국관광공사 광주전남지사 및 인근 지자체와의 협력을 통해 북구 지역관광산업을 활성화 시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김육봉 기자 bong2910@hanmail.net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