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銀, 4억弗 지속가능발전 목표 후순위채 발행 성공

최종수정 2019.04.16 15:19 기사입력 2019.04.16 15:19

댓글쓰기

신한銀, 4억弗 지속가능발전 목표 후순위채 발행 성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신한은행은 4억달러 규모의 '지속가능발전 목표 후순위 채권' 발행 청약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후순위채는 신한은행이 친환경 기업, 사회적 기업 등을 지원하는 자금 마련을 위해 발행했으며 만기는 10년이다. 발행금리는 미국 10년물 국채에 1.575%를 가산한 수준이며, 국내 금융기관이 발행한 역대 외화표시 후순위채 중 가장 낮은 가산금리이다. 쿠폰금리는 4.0%다.

100여개 기관이 참여한 이번 청약은 발행 금액의 5배 수준인 20억달러 이상 주문에 나설 정도로 성공적이었다. 투자자들의 지역별 분포는 아시아 50%, 미주 33%, 유럽 17%로 나타났다.


은행측은 견고한 투자자 기반을 통해 아시아 금융기관 중 유일하게 4년 연속 후순위채 발행에 성공해 향후 자기자본 비율을 안정적으로 관리하면서 금융시장 변동성에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번 후순위채 발행에는 뱅크 오브 아메리카, 비엔피 파리바 증권, 크레디 아그리꼴, 제이피 모건, 미즈호 증권이 공동 주간사로, 신한금융투자가 보조 주간사로 참여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작년 8월 원화 그린본드 발행에 이어 사회적 책임 이행을 목적으로 하는 이번 채권 발행에 성공해 의미가 크다"며 "신한금융그룹 차원에서 추진하는 '따뜻한 금융' 실천의 일환으로 금융의 사회적 가치를 제고하는 선도적 역할을 계속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