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학생 진로교육 지원할 서울 '창업체험센터' 4곳 지정

최종수정 2019.03.28 06:00 기사입력 2019.03.28 06:00

댓글쓰기

학생 진로교육 지원할 서울 '창업체험센터' 4곳 지정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서울시교육청이 학생들의 창업체험 교육을 지원할 창업체험센터 운영기관으로 '성동 4차산업혁명체험센터', 'Campus D', '강남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 '동대문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 등 4곳을 선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들 4개 창업체험센터는 초·중·고교 학생들의 도전(기업가) 정신, 문제 해결력, 소통능력, 창의적 진로개발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다양한 창업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되며, 학교 창업체험 교육 활동을 지원하게 된다.


교육부에서 개발한 모듈형 프로그램을 토대로 각 기관의 특화된 창업체험 교육도 실시한다. ▲4차산업혁명시대의 미래형 창업프로그램(성동 4차산업혁명체험센터) ▲메이커스페이스를 활용한 프로그램(Campus D) ▲강남구 창업인프라를 활용한 '창업이해-창업경험-창업실천'으로 이어지는 3단계 모듈형 프로그램(강남구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 ▲창업, 사회문제 해결 아이디어 기획-판매 및 실행과정을 통한 PBL(Poject Based Learning) 프로그램(동대문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 등이 운영될 예정이다.


세부 프로그램과 참가 일정은 서울교육청이 각 학교를 대상으로 별도 안내하며, 학교에서는 진로체험 전산망 '꿈길' 사이트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서울교육청 관계자는 "기관이 가진 창업지원 인프라를 활용한 지역 창업체험센터를 통해 학생들에게 4차 산업혁명 시대에 필요한 기업가 정신과 문제 해결력을 키워주는 다양한 체험 교육으로 진로개발 역량을 키우는데 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인경 기자 ikj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