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구 사우나 화재로 2명 사망, 40여명 부상(종합)

최종수정 2019.02.19 11:02 기사입력 2019.02.19 11:02

댓글쓰기

건물 4층 사우나에서 발화, 5~7층은 아파트

[아시아경제 오상도 기자] 대구 도심의 한 대중사우나에서 불이 나 연기에 질식한 2명이 숨지고 40여명이 다쳤다.


소방청에 따르면 19일 오전 7시11분께 대구시 중구 포정동의 4층 사우나 남탕에서 화재가 발생해 유독성 연기가 건물에 퍼졌다. 이 화재로 사우나 안에 머물던 이용객과 건물 다른 시설에 있던 방문객 등 40여명이 연기를 마셔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소방 당국은 이 중 2명이 숨지고 2명이 화상으로 의식을 잃었다고 밝혔다. 이밖에 경상 1명, 단순 연기흡입 38명 등 40명 넘는 부상자가 발생했다고 소방 당국은 전했다.


화재가 발생한 건물은 지하 2층, 지상 7층짜리 건물로 1층은 식당, 2~3층은 찜질방 등의 시설이 자리잡고 있었다. 5~7층은 아파트로 대형 화재로 이어졌을 경우 큰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이었다.


소방당국은 화재 발생 직후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소방차 53대와 소방관 150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였다. 불은 20분 만에 진화됐다.

화재 원인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다만 남탕 입구 구두 닦는 곳 근처에서 불길이 시작됐다는 목격자 진술에 따라 소방 당국은 전기 합선을 원인으로 추정하고 있다.




오상도 기자 sdoh@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