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낭만닥터 김사부’ 번외편, 김혜수에 시청률 대박…“수거되지 않은 떡밥, 시즌2 제발”

최종수정 2017.01.18 09:42 기사입력 2017.01.18 09:42

댓글쓰기

사진='낭만닥터 김사부' 방송화면 캡처

사진='낭만닥터 김사부' 방송화면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윤주 인턴기자] 한석규와 김혜수의 이야기가 중심이 된 ‘낭만닥터 김사부’ 번외편도 시청률 대박을 이어갔다.

18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17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번외편은 27.0%(전국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16일 방송된 ‘낭만닥터 김사부’ 마지막 회에서 기록한 자체 최고 시청률 기록인 27.6%보다 불과 0.6%P 뒤진 기록이다.
‘낭만닥터 김사부’는 16일로 20부작 방송을 모두 마쳤지만, 17일에는 본편과는 다른 이야기인 번외편을 통해 김사부(한석규 분)의 첫사랑인 이영조(김혜수 분)가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이영조가 김사부에게 에이즈 감염 환자의 수술을 부탁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결국 김사부는 도인범(양세종 분)과 함께 에이즈 환자의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지었고, 이영조도 강동주(유연석 분)와 함께 급히 들어온 총상 환자의 수술을 맡으며 마지막까지 의학드라마로서 완성도 높은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시청자들은 여전한 아쉬움을 내비쳤다. 번외편이 끝나고 오히려 시즌2를 향한 바람이 커졌다. 네티즌들은 “시즌2를 진심으로 바래봅니다. 제발~”, “수거되지 않은 떡밥이 많아요”, “이제 무슨 낙으로 사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윤주 인턴기자 joo041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