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함평군, 세밑까지 이어진 온정의 손길

최종수정 2016.12.30 13:29 기사입력 2016.12.30 13:29

댓글쓰기

함평군, 세밑까지 이어진 온정의 손길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함평군(군수 안병호)은 세밑까지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27일엔 대동면 월송리 철암사(주지 송암스님)에서 노인분들을 위해 관내 경로당 등에 쌀 50포대(10kg)를 전달했다.

28일엔 함평읍 정경복궁(대표 홍경미) 식당에서 성금 100만원을 기탁했다.

29일엔 한국도로공사 순찰원 노동조합(지부장 김태진)이 추운 겨울 어렵고 힘들게 살아가는 분들을 위해 써달라며 100만원 상당의 상품권을 기부했다.

또 대한적십자회 해보면지회(회장 김현순)와 농산물직거래사업단(대표 정기근)도 각각 100만원을 기탁했다.

30일 함평군은 종무식을 마친 후 각 부서별로 독거노인, 장애인 등 소외계층을 방문해 선물을 전달하고 집안 청소, 쓰레기 치우기 등 봉사활동을 하며 올해를 뜻 깊게 마무리했다.

함평군 관계자는 “어려운 경제 상황에도 이웃돕기에 선뜻 나서 따뜻한 함평을 만들어 주시는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성금 등은 소외이웃에게 소중히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