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H, 2017년 전세임대주택 2만1000가구 공급

최종수정 2016.12.29 11:30 기사입력 2016.12.29 11: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29일 사회취약계층과 대학생, 신혼부부 등에게 공급되는 전세임대주택을 내년에 2만1000가구 공급한다고 밝혔다.

전세임대주택은 입주대상자로 선정된 사람이 전셋집을 찾으면 LH가 주택소유자와 전세계약을 체결한 후 재임대하는 방식으로, 시중보다 저렴하게 거주할 수 있는 공공임대주택이다.
LH가 공급하는 물량은 전세임대 1만970가구, 신혼부부 전세임대 3500가구, 소년소녀 가정 등을 위한 1000가구 등이다. 대학생과 취업준비생을 대상으로 하는 청년전세임대 6000가구는 현재 공급이 진행 중이다.

전세임대주택의 입주신청은 모집공고일 현재 주민등록이 등재된 거주지의 주민센터(읍·면·동사무소)에 신청하면 된다. 소년소녀가정 등은 신청기간에 관계없이 연중 수시로 거주지 주민센터에서 신청이 가능하다.

기존주택 전세임대 신청자격은 1순위는 생계·의료급여 수급자, 보호대상 한부모가족이며, 2순위는 당해 세대의 월평균소득이 전년도 도시근로자 월평균소득의 50% 이하인 자와 월평균소득 100% 이하인 장애인이다.
신혼부부 전세임대 입주자격은 혼인 5년 이내에 해당되는 생계·의료급여 수급자 또는 당해 세대의 월평균 소득의 50% 이하의 무주택세대구성원인 신혼부부와 예비신혼부부이다.

전세지원한도액은 수도권 8500만원, 광역시(인천 제외, 세종시 포함) 6500만원, 기타지역 5500만원이다. 입주자는 전세금의 5%를 임대보증금으로, 전세금에서 임대보증금을 뺀 나머지 금액에 대한 연 1~2% 이자를 월 임대료로 부담하게 된다.

전세금이 전세지원한도액을 초과하거나 반전세인 경우에도 지원이 가능하다. 다만 총 전세금이 지원한도액의 250% 범위 내인 주택에 한한다. 전세임대주택 임대기간은 2년으로, 최초 임대기간 경과 후 2년 단위로 9회까지 재계약 가능하다.

LH는 2017년 1월18~24일 입주 모집신청을 받고, 신청접수 약 2개월 후 당첨자에 개별 통보할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LH 마이홈 콜센터(1600-1004)에 문의하거나 LH 홈페이지(http://www.lh.or.kr)의 모집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