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첨단업무단지 기업들 장학기금 3000만원 기탁

최종수정 2016.12.25 07:47 기사입력 2016.12.25 07:47

댓글쓰기

상일동 첨단업무단지 입주기업 공동모금으로 강동장학기금 2년째 기탁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국내외 어려운 경제여건에도 불구하고 강동구 첨단업무단지 입주기업들이 지역사회 인재를 위한 장학기금 모금에 올해도 십시일반 힘을 모았다.

첨단업무단지 입주기업들이 공동으로 추진하고 있는 강동구 장학기금 모금이 올해로 2년째에 접어들었다.

장학기금은 2015년 입주기업들이 첨단업무단지의 준공을 기념하면서 지역사회를 위해 뜻깊는 일을 해보자는 취지에 공감하면서 시작됐다.

2015년부터 2017년까지 3년 간 1억원 공동모금을 목표로 해 첫 해인 2015년 2000만원을 모금해 강동구청에 기탁했다.

기업들은 어려운 때지만 지역사회에 공헌하고 활력을 불어넣겠다는 뜻으로 올해도 3000만원을 기탁했다.
강동구 첨단업무단지 기업들이 강동구에 장학기금을 기탁했다.

강동구 첨단업무단지 기업들이 강동구에 장학기금을 기탁했다.


이밖에도 입주기업들은 강동선사문화축제 협찬, 독거 어르신 생활물품 후원, 다자녀가정 지원, 초중고생 진로체험과 청년 취업멘토링 실시 등 올 한 해만 약 1억5000만원 상당의 기부를 통해 기업의 사회적 역할에 앞장서는 한편 지역사회에 훈훈한 온기를 불어넣고 있다.
첨단업무단지에는 삼성엔지니어링, 한국종합기술, 세종투자, 세스코, 나이스 등 국내 우수기업 9개가 입주해 1만여 명이 근무하고 있다. 앞으로 조성될 고덕상업업무복합단지, 엔지니어링복합단지와 함께 지역경제를 힘차게 움직일 3개 심장으로 강동의 경제를 이끌어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해식 구청장은 “침체된 국내외 경기에도 마음을 모아 장학기금을 기탁해 주신 점 감사하다”며 “어려운 학생들을 위해 뜻깊게 활용하겠다”고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