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NH농협銀, 블루투스 결제 개발 추진

최종수정 2016.12.14 10:17 기사입력 2016.12.14 10:17

댓글쓰기

NH농협銀, 블루투스 결제 개발 추진

[아시아경제 강구귀 기자] NH농협은행은 14일 다우데이타와 NH앱캐시 기반의 블루투스 결제 R&D(연구개발) 공동추진 계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내년 3월 초 '블루투스 결제 서비스' 상용화를 목표로 공동 R&D를 추진한다. 또 농협은행이 금융권에서 단독으로 제공하고 있는 현금카드 결제때 비밀번호를 입력하지 않아도 되는 '無 PIN거래'를 다우데이타의 가맹점에서 제공하기 위한 공동마케팅을 추진하기로 했다.

다우데이타는 SW전문기업으로 2013년 신용카드 VAN사인 스타밴코리아를 인수한 후 국내 20여만 가맹점에 VAN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블루투스로 결제하면 고객은 카드를 건네주고 서명할 필요 없이, 스마트폰을 결제 단말기의 서명패드에 터치하기만 하면 된다. 스마트폰에 설치된 결제앱이 자동으로 구동되며 결제해야 할 금액이 스마트폰 화면에 표시되고, 고객은 금액 확인 후 거래비밀번호를 입력하거나 지문으로 인증하면 계좌 잔액에서 결제대금을 지불한다.

이같은 서비스를 위해 다우데이타는 블루투스 결제 모듈이 탑재된 서명패드를 개발 및 보급하기로 했다. 이미 보급된 서명패드는 펌웨어 업데이트만으로 블루투스 결제가 가능해 진다.
농협은행은 카드사의 앱카드를 벤치마킹한 현금카드 앱 ‘NH앱캐시’에 블루투스 결제 기능을 탑재키로 했다.

NH농협은행 관계자는 "농협은행 계좌를 이용하는 다우데이타의 가맹점들은 비밀번호 입력의 번거로움 없이 1% 이하의 낮은 가맹점수수료를 적용받고 현금카드 결제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고 말했다.


강구귀 기자 ni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