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웅섭 "대출금리 모범규준 개선, 고정금리 축소 여부 모니터링할 것"

최종수정 2016.12.12 09:15 기사입력 2016.12.12 09:1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구채은 기자] 진웅섭 금융감독원장이 "은행권과 논의를 거쳐 대출금리 모범규준을 개선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 고정금리 대출 규모를 고객 수요에 반해 축소하고 있는지 여부도 모니터링하겠다고 밝혔다.

12일 진 원장은 '금융위원회 금융감독원 합동리스크 점검 회의'에서 "최근 은행권 대출금리 산출체계와 금리 공시상황을 점검한 결과 나타난 불합리한 상황에 대해서는 모범규준 개선으로 대응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와함께 일부 은행이 고객수요에 반해 고정금리대출 취급을 축소하는지 여부도 모니터링할 계획이다.
진 원장은 또 "고금리 대출이 많은 중소서민금융회사도 대출금리 산출체계를 점검하고, 미흡한 회사는 MOU를 체결해 개선하도록 지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보험사와 증권사의 금리 리스크도 강화하겠다고 했다. 진 원장은 "미국 금리인상에 대비해 금융사의 금리리스크 관리 현황을 점검한 결과 채권가치 하락으로 보험사와 증권사의 자본비율이 떨어지고 있었다"며 "앞으로 금리리스크 관리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금융당국은 앞으로 위험관리책임자(CRO) 간담회 등을 통해 헤지포지션 조정, 듀레이션 축소 등 리스크관리 강화를 당부하고, 필요시 자본확충 계획을 제출하도록 요청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구채은 기자 faktu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