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백지선호, 11일 폴란드 유로 하키 챌린지 원정 출국

최종수정 2016.12.19 19:08 기사입력 2016.12.09 16:18

댓글쓰기

아이스하키 대표팀 [사진=대한아이스하키협회 제공]

아이스하키 대표팀 [사진=대한아이스하키협회 제공]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백지선호가 폴란드 그단스크에서 열리는 2016 유로 아이스하키 챌린지(이하 2016 폴란드 EIHC) 출전을 위해 출국한다.

백지선 감독이 이끄는 남자 아이스하키 국가대표팀은 11일(한국시간) 폴란드로 출국, 그단스크에서 하는 2016 폴란드 EIHC에 출전한다. 내년 2월 삿포로 동계 아시안게임과 4월 우크라이나 키예프에서 열리는 2017 국제아이스하키연맹(IIHF) 아이스하키 세계선수권 디비전 1 그룹 A를 겨냥한 시험 무대다.

대표팀은 13일 폴란드와 연습 경기를 치른 후 16일 막을 올리는 2016 폴란드 유로 아이스하키 챌린지(이하 2016 폴란드 EIHC)에서 폴란드(16일 오전 3시), 카자흐스탄(16일 밤 11시 30분), 우크라이나(17일 밤 12시)와 3연전을 치르고 19일 귀국한다.

2016 폴란드 EIHC에서 가장 주목되는 경기는 한국과 카자흐스탄과의 일전이다. ‘백지선호’가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 금메달, 2017 세계선수권 디비전 1 그룹 A 2위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카자흐스탄의 벽을 반드시 넘어서야 한다. 남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은 카자흐스탄과의 열 차례 공식 경기(아시안게임, 세계선수권, 아시안컵)에서 10차례 맞붙어 모조리 졌다. 한국은 2013년 11월 고양 어울림누리에서 열린 친선 경기 2차전에서 2-2로 비겼지만 공식 경기로 볼 수는 없다.

폴란드 EIHC로 2016년 일정을 마무리하는 백지선호는 삿포로 동계 아시안게임과 국내에서 열릴 예정인 2017 유로 아이스하키 챌린지를 앞두고 내년 2월 초께 재소집될 예정이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