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이투자증권, 신기술사업금융업 등록…"중소·벤처 투자 강화"

최종수정 2016.12.02 09:38 기사입력 2016.12.02 09:3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권성회 기자] 하이투자증권은 ‘여신전문금융업법’상 신기술사업금융업 등록을 완료했다고 2일 밝혔다.

하이투자증권은 이번 신기술사업금융업 등록으로 향후 신기술을 개발하거나 이를 응용해 사업화하고자 하는 중소·벤처기업을 발굴해 벤처캐피탈의 자격으로 투자나 융자 등의 여신을 제공할 수 있게 된다.

하이투자증권은 그동안 신용보증기금 프라이머리 채권담보부증권(P-CBO)의 공동대표주관 및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직접투자, 벤처캐피탈에서 설정한 투자조합(펀드)에 펀드출자자(LP)로 참여하는 등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투자를 확대해왔다. 이번 신기술사업금융업을 바탕으로 내년에는 본격적으로 벤처기업 투자에 나설 예정이다.

하이투자증권 관계자는 “이번 신기술사업금융업 등록을 통해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자금 지원 및 투자를 강화할 계획이며, 중소기업특화증권사 지정을 위해서 단계적으로 준비해 나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하이투자증권은 지난 2013년 코넥스 지정자문인으로 선정된 이후 현재까지 8개 회사의 코넥스 상장을 주관하는 등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투자 및 자금 중개역할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권성회 기자 stre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