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성욱 쐐기골' 인천, 광주 2-0 완파…수원FC도 승리(종합)

최종수정 2016.10.23 17:08 기사입력 2016.10.23 17:08

댓글쓰기

인천 유나이티드 진성욱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인천 유나이티드 진성욱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프로축구 인천 유나이티드에서 안방에서 광주FC를 제압하고 귀중한 승리를 따냈다.

인천은 23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한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35라운드 홈경기에서 광주를 2-0으로 이겼다. 인천은 9승12무14패 승점 40이 되면서 11위를 유지했다. 10위 수원 삼성과는 1점차가 됐다.
인천은 후반 6분 김용환의 선제골로 앞서간 뒤 후반 13분 진성욱이 케빈의 머리를 지나 연결된 공을 잡아서 득점으로 마무리해 두 골차로 달아났다. 광주는 홍준호를 교체 투입하는 등 변화를 꾀했다. 경기 막바지까지 공방전이 이어졌지만 결국 경기는 인천의 승리로 끝이 났다.

수원FC는 포항스틸야드에서 한 포항 스틸러스와의 원정경기에서 브루스의 페널티킥 결승골을 앞세워 1-0 승리를 거뒀다. 수원FC는 9승9무17패 승점 36을 기록하며 잔류의 희망을 이어갔다. 순위는 여전히 12위.

제주 유나이티드는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전남 드래곤즈를 5-3으로 이겼다. 제주는 영플레이어상 후보 안현범이 전반 37분과 후반 24분 두 골을 넣는 맹활약에 웃을 수 있었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