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노벨문학상' 밥 딜런, 수상 확정 후 첫 콘서트에서 노래만 '노코멘트'

최종수정 2016.10.14 17:19 기사입력 2016.10.14 17:19

댓글쓰기

노벨문학상 밥 딜런 / 사진=소니뮤직 제공

노벨문학상 밥 딜런 / 사진=소니뮤직 제공


[아시아경제 한동우 인턴기자] 올해 노벨문학상을 받은 밥 딜런(75)이 수상 확정 이후 처음 콘서트 무대에 올랐다.

13일 오후 8시(현지시간) 미국 네바다 주 라스베이거스의 코스모폴리턴 호텔 첼시 극장에서 열린 콘서트에서 딜런은 무대에 올랐다.

관객들은 딜런이 노벨문학상을 받고 처음 공식 석상에 자리하는 거라 특별한 소감을 기대했지만 그는 내색조차 하지 않았다.

딜런은 관객들이 자신의 히트곡들을 온전히 느낄 수 있도록 노래만 불렀다.

AP 통신에 따르면 이날 딜런은 90분간의 공연 동안 단 한 번도 노벨문학상 수상에 대해 언급하지 않았다.
관객들은 “노벨상 수상자!”라며 열렬한 박수와 환호를 보냈지만, 딜런은 이마저도 못 들은 척 했다.

한편 앞서 스웨덴 한림원은 밥 딜런에 대해 “위대한 미국 노래 전통에서 새로운 시적 표현을 창조해낸 딜런을 올해 노벨문학상 수상자로 선정한다”고 전했다.

한동우 인턴기자 coryd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