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용표 "北수해 지원, 검토하고 있지 않아"

최종수정 2016.10.14 11:20 기사입력 2016.10.14 11:2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홍용표 통일부 장관은 14일 대북 수해지원과 관련해 "수해 관련 사항은 현재는 검토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홍 장관은 이날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의 통일부 국정감사에서 "인도지원 문제에 대한 정부 입장은 기본적으로 필요하다는 입장이나, 5차 핵실험 이후 여러 상황이 엄중하고 특별하기 때문에 미국과 다른 상황에서 판단할 필요 있다고 본다"며 이 같이 말했다.

홍 장관은 "북한이 핵을 포기할 의사를 보이지 않기 때문에 포기하도록 만드는 일이 중요하고 그렇게 하기 위해서는 우리가 한목소리로, 국민 모두 국제사회와 함께 북한이 핵을 포기하도록 압박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굉장히 어려운 일이지만, 섣불리 어떤 상황 예단하거나 핵 포기라는 역사적인 문제를 포기할 수 없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홍 장관은 "(북한의) 핵 개발 역사를 봤을 때 북한은 핵 개발 의지를 확실히 꺾은 적은 없었던 것 같다"며 "6자회담이 진행될 때나 제네바 회담 이후에도 핵 능력 고도화를 해왔고 필요할 때는 대화를 중단시키며 도발했다"고 말했다.

아울러 "북한의 인권 문제와 핵 개발은 평화와 인권이라는 국제적 가치 기준에 위배되는 행위이고 이런 부분은 국제사회와 함께 핵 포기를 끌어내고 인권개선을 압박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