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노트7 단종' 삼성전자 "3Q 반영분 외 3조 중반 추가손실 예상" (상보)

최종수정 2016.10.14 08:35 기사입력 2016.10.14 08:35

댓글쓰기

'노트7 단종' 삼성전자 "3Q 반영분 외 3조 중반 추가손실 예상" (상보)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삼성전자 가 갤럭시 노트7 판매 중단으로 인해 기존에 반영된 손실 외에도 3조원 중반 가량의 추가 손실이 날 것으로 보인다고 14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노트7 판매 중단으로 인해 현재 추정되는 직접 비용은 3분기 실적에 모두 반영했다"면서도 "올해 4분기와 내년 1분기까지도 판매 실기에 따른 부정적 손익 영향이 지속될 것"이라고 밝혔다.

올해 4분기에는 약 2조원 중반, 내년 1분기에는 약 1조원 규모의 추가 손실이 날 것으로 보인다.

이미 삼성전자는 3분기 실적에 약 3조원 중반 가량의 손실을 반영했다. 앞으로 날 손실까지 감안하면 6조원이 훌쩍 넘는 손실이 나는 셈이다.

삼성전자는 "노트7 판매 중단에 따른 영향에 대해 시장의 이해를 돕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삼성전자는 "노트7 공백에 따른 실적 약세를 갤럭시S7 시리즈 등 기존 제품 판매 확대를 통해 정상화 할 계획"이라며 "노트7 이슈를 계기로 향후 제품 안전성 강화를 위해 내부 품질 점검 프로세스를 전면 개편하는 등 안전한 제품을 공급하는 데 역량을 집중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