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라디오스타’ 박경, 키썸에 사심 드러내 “제가 이런 귀여운 스타일 좋아해요”

최종수정 2016.10.06 09:41 기사입력 2016.10.06 09:41

댓글쓰기

라디오스타 출연한 박경, 키썸/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라디오스타 출연한 박경, 키썸/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민재 인턴기자] 힙합그룹 블락비 박경이 함께 출연한 키썸에 대놓고 호감을 표시했다.

5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 MC김국진은 박경에게 "오늘 출연자 중 키썸이 있다는 말에 '운명인가?' 했다고?"라고 물었다.
이에 박경은 운명까지는 아니라며 손사래를 치다가 지코가 키썸과 자신을 연결해주려던 일화를 소개했다. 그는 "키썸이 '언프리티랩스타'에 출연했을 때 지코가 프로듀서를 했었다. 그때 나한테 '네 스타일의 여성 래퍼를 찾았어'라고 하기에 '누구냐?' 했더니 키썸 이름을 얘기했었다"고 했다.

윤종신은 곧바로 "'언프리티랩스타' 당시 키썸에게 관심이 있었냐"고 물었고 박경은 "내가 이런 스타일을 좀 좋아한다"며 시원하게 대답했다. 또 박경은 키썸에게 "작고 귀여운 스타일"이라 답해 스튜디오를 핑크빛으로 물들였다.

박경의 고백에 키썸은 어리둥절해 했다. 김구라가 "(키썸)본인은 어떻냐?"고 묻자 키썸은 "나 처음 알았다. 전혀 모르는 사이였다"며 머뭇거리다 "나는 블락비 선배님들 하면 지코…"라고 솔직히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민재 인턴기자 mjlovel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