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갑순이’송재림·김소은, ‘우결’ 이어 또 만났네…“커플상은 우리 것”

최종수정 2016.08.26 17:39 기사입력 2016.08.26 17:23

댓글쓰기

송재림 김소은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송재림 김소은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아시아경제 유연수 인턴기자] '우리 갑순이' 배우 송재림과 김소은이 또 한 번 부부로 재회했다.

26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SBS에선 SBS 새 주말드라마 '우리 갑순이' 제작발표회가 열려 송재림, 김소은, 김규리, 이완, 유선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송재림은 김소은과의 연기 호흡에 대해 "타 방송사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김소은과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친하다 보니 갑돌이 갑순이를 연기하면서 이질감이 없을 것이라 생각했다"며 "처음에도 그랬고, 지금은 더더욱 편해졌다. 서로 하대하는 사이까지 됐다. 케미는 걱정 안 해도 될 것 같다"고 말했다.

극중 송재림과 김소은은 각각 장수 공시생 갑돌이와 교사를 꿈꾸고 있는 취준생이자 갑돌이의 10년 여자친구 갑순이 역을 맡았다.

김소은 역시 송재림과의 재회에 반가운 마음을 드러냈다. 그는 "(송재림과) 드라마로 연기 호흡을 맞출 수 있다는 것에 대해 너무 좋을 거라 생각했다. 역시나 촬영해 보니 호흡도 잘 맞는다"고 밝혔다.
이어 "극중 10년차 커플로 나오는데 뭐 하나 어색하지 않을 정도로 자연스럽게 잘 나오는 것 같아서 '참 다행이다' 했다"며 "우리가 이렇게 분위기가 좋은 만큼 드라마도 사랑을 받을 거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특히 김소은은 연말 베스트커플상을 받을 수 있을 것 같냐는 질문에 "그럼요"라고 단언해 웃음을 자아냈다.

'우리 갑순이'는 우리 시대 결혼과 부부의 삶을 긍정적으로 그려갈 가족 드라마다. 27일 오후 8시45분 첫 방송.

유연수 인턴기자 you012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