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리우올림픽]진종오, 사격 10m 공기권총 전체 2위로 결선행

최종수정 2016.08.07 02:30 기사입력 2016.08.07 02:30

댓글쓰기

진종오[사진=김현민 기자]

진종오[사진=김현민 기자]


[리우데자네이루(브라질)=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진종오(37·KT)가 올림픽 3연속 금메달을 향해 순조롭게 첫 발을 뗐다.

진종오는 7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슈팅 센터에서 열린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남자 10m 공기권총 본선에서 600점 만점에 584점을 쏴 출전 선수 마흔여섯 명 중 2위로 상위 여덟 명이 겨루는 결선에 진출했다. 중국의 팡웨이가 590점으로 1위를 했다.

진종오는 이 종목에서 2012년 런던올림픽 금메달을 땄다. 이번에도 우승하면 2008년 베이징대회 50m 권총 포함, 올림픽 사격 사상 최초로 3연속 금메달리스트가 된다. 결선은 오전 3시 30분부터 시작한다.

진종오와 함께 출전한 이대명(28·한화갤러리아)은 577점으로 19위를 해 결선 진출에 실패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